포토

백인계 대한적십자봉사회대구회장, 대구시 여성대상 수상

전국 재난현장 누비며 구호활동, 5년간 1억 이상 기부 약속

백인계 대한적십자 봉사회 대구시협의회장
백인계(68) 대한적십자 봉사회 대구지사협의회장이 제16회 대구시 여성대상 수상자로 13일 선정됐다.

백 회장은 대구시 여성단체협의회 부회장으로 여성 업(UP) 엑스포 및 양성평등 기념식을 개최해 양성평등 확산에 기여했으며 한·중·대만 여성지도자 간 우호 강화 및 문화교류에 힘썼다.

명사 초청 특강, 대구 알리기 사업 등을 추진해 여성의 역량강화 및 지위향상에도 기여했다. 2006년 대한적십자 봉사회원으로 가입한 후 서문시장 4지구 화재, 태안반도 기름 유출, 폭설·태풍 피해지역 복구 등 전국을 누비며 재난현장 구호활동을 벌였다.

또 지역 내 복지관 방문간호봉사, 목욕봉사 등 봉사활동이 필요한 곳이면 어디든 달려가 봉사를 했다. 현재 그의 봉사시간은 2만5천시간에 달한다.

대한적십자사에 앞으로 5년간 1억 원 이상 기부를 약속하는 ‘레드크로스 아너스 클럽’에도 가입했다.

여성대상은 2004년부터 2016년까지 ‘목련상’이라는 이름으로 여성발전, 사회봉사, 평등가정 3개 부문으로 나눠 지역 사회에 공헌한 여성을 시상하다가 2017년부터 여성대상으로 명칭을 변경하면서 분야를 단일화해 1명을 시상하고 있다.

올해 추천 후보자 5명에 대해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공적심사위원회에서 백 회장을 수상자로 선정했다.

시상식은 다음달 5일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여성 업(UP) 엑스포’ 양성평등주간 기념식에서 수여한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인권도시 대구만들려면

인권도시 대구 만들기 토론회가 19일 오후 2시 국가인권위원회 대구교육센터에서 열린다.
2019-07-18 20:00:00

대구와 광주청년들 빛고을에서 달빛동맹 강화

대구청년들이 20~21일 ‘2019년 세계청년축제’가 열리는 광주를 찾아 달빛동맹을 강화한다.
2019-07-18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