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문화예술부분 공모사업 싹쓸이

9개 분야 19사업에 8억 5천만 원 국비 확보 !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한 다양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6월 현재 9개 분야 19개 사업에 8억5천만 원의 국비 사업비를 확보했다.


개관 9주년을 맞이하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주관하는 다양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6월 현재 9개 분야 19개 사업에 8억5천만 원의 국비 사업비를 확보했다.

공모사업은 공연, 전시, 문화예술교육 등 문화예술 분야 전반에 걸쳐 선정됐으며, 전국 공연장 중에서 가장 많은 건수와 사업비를 확보했다.

공모 선정 내역을 살펴보면, 자체기획 프로그램으로 공연 ‘Happy Day Concert’와 전시 ‘나도 예술가 알록달록 물속 이야기’를 비롯해 서울예술단의 ‘윤동주 달을 쏘다’ 외 4건이 선정됐다.

이와 더불어 공연장 상주단체 지원사업과 국제교류재단의 전시, 그리고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으로 시니어층을 대상으로 하는 ‘청춘합창단’, 어린이를 위한 ‘꿈의 오케스트라’ 사업 등이 선정돼 진행되고 있다.

특히 유아교육 부문에서도 사업비 1억 원을 확보해 유아들이 문화예술의 주체로 성장하도록 관련 체험기회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또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 공감 문예회관 특별프로그램’공모 사업에 응모해 엄격한 1차, 2차 심사를 통과해 전국 공연장 중 유일하게 사업비 2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에 확보한 사업비로 10월 초 열리는 국제탈춤페스티벌 기간에 10월2일~3일은 경북공연장 상주단체 페스티벌, 10월4일~5일은 전국 공연장 및 공연 관계자 2천여 명이 참여하는 아트마켓, 학술대회, 프린지 공연을 진행할 계획이다.

미술 부문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미술창작전시 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에 선정돼 ‘메간헤스 아이코닉 전’을 진행한다.

‘메간헤스 아이코닉 전’은 서울 숲 갤러리에서 성황리에 전시된 사업으로 서울전시 후 바로 중국에서 진행 예정이었으나, 문화관광부 등의 지원으로 안동으로 유치하게 됐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권 준 관장은 “공연장 운영 부분에서 전국 상위 그룹으로 인정받는 것은 관계기관과 타 공연장, 상위기관과의 긴밀한 업무 협조가 큰 몫을 하고 있다”며 “2019년 하반기에도 다양한 공연과 전시, 교육이 계획돼 있으니 시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의 공연 및 전시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전화(054- 840-3600)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http://art.andong.go.kr)를 참고하면 된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