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예천사랑 상품권' 판매 개시…15억 원 규모 발행

김학동(오른쪽 세 번째)군수와 군의원들이 예천농협군지부를 방문해 예천사랑 상품권을 구매 했다.


‘예천사랑 상품권’이 지난 10일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발행 규모는 15억 원이며, 5천 원과 1만 원짜리를 유통한다.

농협은행, 지역 농·축협, 새마을금고, 신협, 산림조합을 비롯한 금융기관 25곳에서 판매한다.

가맹점으로 등록한 전통시장, 음식점, 숙박업소, 병·의원, 약국, 학원, 주유소 등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다.

개인이 구매할 때, 10%(월 50만 원, 연 400만 원 한도), 법인은 5% 각각 할인해 준다.

예천군은 추석 전에 이번 상품권을 모두 판매하면 추가로 발행할 예정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발행 첫날인 지난 10일 410명의 군민이 1억6천500만 원 상당을 구입했다”며 “상품권이 예천 경제 회생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용갑 기자 kok9073@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권용갑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