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우리복지시민연합, 홍복조 달서구의원 5분 발언 표절 중징계 요구

더불어민주당 소속 기초의원이 같은 당 다른 기초의원의 본회의 5분 발언문을 베낀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우리복지시민연합(이하 복지연합)은 16일 성명서를 내고 홍복조 대구 달서구의원이 지난 3월22일 달서구의회 제2차 본회의 5분 발언 당시 육정미 수성구의원의 5분 발언문을 표절했다고 지적했다.

복지연합은 “수성구의회와 달서구의회 홈페이지에 올라 있는 두 의원의 5분 발언을 대조해보면 복사판이라 할 정도로 제목은 물론 본문에 사용된 문장까지 똑같았다”며 “민주당 대구시당은 이러한 사실을 알고도 쉬쉬하고 있다. 홍 의원의 5분 발언은 윤리성을 망각한 심각한 표절행위가 아닐 수 없다. 당 차원에서 홍 의원에 강도 높은 징계를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지난 3월16일 육 의원은 민주당 의원들의 단체 카톡방에서 ‘보다 효율적인 의정 활동을 위한 수성구의회 사무국·전문위원실 조직개편 제안’에 대한 내용을 공유했다.

이후 홍 의원은 이 같은 내용으로 같은 달 22일 달서구의회에서 5분 발언을 하고 육 의원은 나흘 뒤인 26일 수성구의회에서 5분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 의원은 현재 연락이 닿지 않는 상태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