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과 함께 많은 양 장맛비

대구지방기상청 전경.
18~19일 대구·경북은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 북상과 함께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많은 양의 장맛비가 예상된다.

17일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8일 경북 북부지역은 오후 3시까지, 대구와 경북 남부 지역은 자정까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장맛비가 내리겠다.

태풍 다나스의 진로와 발달 정도에 따라 예상 강수량과 강수 지역의 변동성도 큰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경북은 19일 오전부터 장마 전선의 영향권에서 차차 벗어날 전망이다.

신혜경 대구지방기상청 예보관은 “장맛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지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