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한국도로공사, 한국전력기술‧교통안전공단과 지역 일자리 창출 협력체계 구축

김천혁신도시 이전 대표적인 공기업인 한국도로공사와 한국전력기술, 한국교통안전공단등 3개기관이 최근 지역 내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김천혁신도시 이전 대표적인 공기업인 한국도로공사와 한국전력기술, 한국교통안전공단등 3개기관은 최근 지역 내 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소년부터 장년까지 생애주기에 걸친 창업활동 지원 협력체계를 구축해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지역사회 동반성장을 실현하기 위한 것이다.

3개 기관은 앞으로 창업지원 관련 정보와 인프라를 공유하고, 기관별로 운영 중인 창업지원 프로그램의 상호 참여와 지원을 확대하며, 협업 네트워크를 통해 새로운 사업도 발굴할 계획이다.

3개 기관의 창업지원프로그램은 한국도로공사의 대학생 ‘창업동아리 지원사업’, 한국전력기술 ‘청년 CEO 육성사업’, 한국교통안전공단 장년층 ‘사회적 기업 육성 사업’이다.

설운호 한국도로공사 사업개발처장은 “이번 업무 협약은 김천지역에 이전한 공공기관들이 힘을 합쳐 지역발전에 기여한다는 의미가 있다”며, “세 기관이 운영하는 창업 지원 사업의 원활한 연계를 통해 생애주기 창업지원 체계를 성공적으로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