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영덕군·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임금협약 합의

3년 연속 상생과 협력을 통한 진통 없는 노사합의

영덕군과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은 최근 영덕군청에서 노사양측 교섭위원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영덕군 공무직 근로자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영덕군과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위원장 김성환)은 최근 군청에서 노사양측 교섭위원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영덕군 공무직 근로자 임금협약’을 체결했다.

영덕군과 노동조합은 지난 3월부터 10여 차례 임금협상 실무교섭을 벌였으며 경북지방노동위원회의 특별조정회의를 거쳐 올해 임금인상안에 합의했다.

이번 협약에서 전년대비 직종별 약 2.76%~3.32%로 평균 2.87% 임금인상을 확정했다.

영덕군 공무직은 2019년 7월 현재 141명이며 이중 67명이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에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이희진 군수는 갈등과 대립이 아닌 협력으로 모범적인 임금협상 문화 정착에 힘쓴 교섭위원들을 격려하고 군정발전에 대한 협조를 당부했다.

강석구 기자 ks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석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