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범람하는 신천



제5호 태풍 ‘다나스’가 소멸된 21일 오후 대구 신천이 범람하며 수성구 상동교 아래 돌다리가 침수돼 시민들의 통행이 통제되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