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산소방서, 다문화가족 소방안전교육 관심

경산소방서는 22일 경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결혼이민자 및 직원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했다.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22일 경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결혼이민자 및 직원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운영했다.

이날 교육은 언어적, 문화적 차이로 인해 재난 상황에 취약할 수 있는 다문화가족의 화재예방 및 초기 대처능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주요 교육은 화재 발생 시 대피방법, 119신고 방법, 여름철 물놀이 사고 예방 교육 및 심폐소생술 실습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화재 발생 시 대피가 늦어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불나면 대피 먼저’라는 화재시 피난우선에 대해 집중적으로 교육했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 “다문화가족을 위한 소방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해 각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안전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