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체력 한계 속 길 위서 만나는 나…도원고 교원공동체 도보여행

도원고등학교는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2박3일 간 학생과 학부모 교사가 함께하는 도보여행을 진행했다.
‘체력 한계 속에서 나와 너의 모습을 발견하다’

대구 도원고등학교가 ‘길에서 나와 너를 만나다’라는 주제로 학생과 학부모, 교사가 함께 참여하는 도원교육공동체 도보여행을 다녀왔다.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이뤄진 이번 도보여행은 영덕 블루로드길 총 50km를 2박 3일간 걷는 행사로 50명이 삼사해상공원을 출발해 축산항까지 도보로 이동했다. 저녁에는 천문 관측과 하루 일과에 대한 소감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행사는 학업에 시달리던 학생들이 자연 속에서 체력의 극한을 이겨내고 스스로를 만나고 돌아보는 한편 친구과 가족, 교사와 소통하는 시간을 위해 마련됐다.

2학년 이성진 학생은 “할 수 있을까라는 의구심도 있었고, 둘째 날 오후에는 발에 물집이 잡혀 포기하고 싶기도 했다. 하지만 친구들과 선생님의 격려로 완주하게 돼 기쁘고, 해냈다는 성취감과 무엇이든 도전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지게 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학생들과 처음부터 끝까지 같이 걸었던 도원고 류시태 교장은 “국토대장정 100km 도전은 목표지점에 이르는 결과에 의미를 두는 프로그램은 아니다. 길 위에서 보낸 모든 시간이 과정이고 만난 모든 사람이 목적지”라며 “같은 길 위에 있었으나 모두 다른 과정을 거쳐 각자의 목적지에 이르렀다. 자신만의 나침반을 지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됐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도원고는 지난 3년간 총 100km를 걷는 ‘나와 너, 우리를 찾아 떠나는 국토대장정 100km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3월30일 삼필봉 등반을 시작으로 5월11일 앞산자락길과 6월1일 평안동산을 걸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