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의성군, 마을자치회 활성화 위해 주민자치계 신설

김주수 의성군수는 “주민자치계를 신설하고 앞으로 주민자치계는 행복마을만들기 사업을 펼치고 통합형 마을자치 프로잭트를 연구 용역하여 주민자치주도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의성군은 최근 기획예산담당관실 내에 주민자치계를 신설했다.

주민자치계는 현재 형체만 남아 있는 마을(주민)자치회를 복원하고, 개별 공동체를 넘어 마을과 단체를 아우르는 읍·면 대표조직으로서 주민자치회를 구성·운영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신설된 주민자치계는 우선 마을단위로 주민 공동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행복마을만들기 사업을 추진중이다.

그리고 지역여건에 맞는 마을(주민)자치회 모델을 찾고 로드맵을 마련하기 위해 ‘통합형 마을자치 프로젝트’를 연구용역으로 맡긴 상태다.

군은 연구용역이 완료되면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마을(주민)자치 시행 근거를 마련한다.

더불어 마을자치학교를 운영해 주민들의 인식을 전환하고 자치역량을 강화하며 마을(주민)자치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또한 마을(주민)자치회가 빠르게 정착하기 위해 정보제공과 역량강화‧운영지원을 해줄 마을자치 전문가를 채용, 지원체계를 마련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현재 개별‧분산적으로 지원되는 각 부처별 정책이 읍·면 현장에서 연계 추진될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와 연계한 읍·면단위의 통합적 정책추진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호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