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유승민 “손학규 대표 발언 허위사실”

유승민 의원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가 5일 손학규 대표의 발언과 관련 , 강한 유감과 함께 손 대표의 사과를 공식 요구했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 위원회의에서 “유 전 대표가 주 전위원장을 만나 손학규 퇴진을 최우선 과제로 해달라고 했다”며 “손학규를 퇴진 시킨 이후 개혁보수로 포장해 한국당과 통합할 때 몸값을 받겠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유 의원은 곧바로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도부 교체는 제가 주 전 위원장을 만나기 이전인 지난달 3일과 5일에 혁신위 회의에서 이미 결정한 상태"였다며 "혁신위 스스로 최우선 안건으로 결정해놓은 것을 제가 뒤늦게 요구했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말이 안 되는 거짓"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지난달 7일 주 전 위원장은 만남에서 ‘패스트트랙 거부 의총 상정’ ‘야권재편(소위 대통합) 추진’을 말했고, 저는 ‘야권 재편은 혁신위가 할 일이 아니다. 혁신위는 당의 자강과 혁신을 말해야 한다’고 반박했다"고 설명했다.

유 전 대표는 “오늘 손 대표께서 허위사실로 저를 비난한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손 대표의 사과를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