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20대 남성이 여성 흉기로 찌르고 투신

대구에서 20대 남성이 알고 지내던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투신했다. 이 남성은 숨졌고 여성은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지만 중태다.

20일 대구 강북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11시54분께 대구 북구의 한 아파트 15층 계단에서 A(24)씨가 여성 B(24)씨를 흉기로 수차례 찌른 뒤 13층 계단 창문 밖으로 뛰어내렸다.

A씨는 B씨의 비명을 듣고 밖으로 나온 이웃주민이 A씨의 범행을 제지하며 흉기를 빼앗자 도주하다가 13층의 열린 창문을 통해 뛰어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