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주시 ‘유네스코 세계유산 관광상품’ 개발 나선다

영주시는 한국철도공사 경북본부와 연계한 열차관광상품 개발을 위해 23일부터 24일까지 여행사 대표단을 초청해 유네스코 세계유산 상품개발을 위한 팸투어를 진행했다. 영주시 제공
영주시가 여행사 대표단을 초청해 유네스코 세계유산 상품개발을 위한 팸투어를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영주시는 한국철도공사 경북본부와 연계해 지난 23~24일 이틀간 열차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팸투어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에는 코레일 관계자 및 전라권 여행사 대표 등 40여 명이 참가해 부석사, 소수서원, 무섬마을, 경륜훈련원 등 영주지역 관광지를 둘러봤다.

영주시는 팸투어를 통해 주요 관광지와 먹거리를 소개하고 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제도를 안내하는 등 여행상품 개발을 위한 의견과 관광활성화를 위한 방안 등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정근 영주시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팸투어를 통해 다음달 열리는 무섬외나무다리축제, 풍기인삼축제, 사과축제 등 영주대표 축제를 적극 홍보했다”고 말했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