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영천시의회, 제202회 임시회 개회



영천시의회는 지난 21일 제202회 임시회를 열고 오는 30일까지 10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했다. 박종운 영천시의회 의장이 개회를 선언하는 모습.
영천시의회는 지난 21일 제202회 임시회를 열고 오는 30일까지 10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임시회는 시정 주요업무 보고 청취와 조례안 등 각종 안건을 심의·의결하고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에 대한 계획서를 작성한다.

개회 첫날인 지난 21일 제1차 본회의는 제202회 회기결정의 건과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시행 시기 및 기간결정의 건을 처리했다.

특히 이날 조창호 부의장, 김선태 의원은 5분 발언을 통해 집행부에 시가 직면한 문제에 대해 관심과 해결을 촉구했다.

내용은 오수동 오염토양 반입 정화시설 설치 반대와 영천시 시설관리공단 타당성 및 설립 촉구이다.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은 집행부로부터 2019년도 시정 주요업무 추진 실적 및 2020년 추진계획 보고를 청취하고 질의·답변을 통해 내년도 주요사업 추진계획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28일부터 29일까지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상임위원회별 소관 안건 ‘영천시 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안’, ‘영천시 보현산 천문과학관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영천시 하수도 사용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 등 총 25건의 안건 심사와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계획서를 작성하게 된다.

박종운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기해년 새해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한 해를 마무리하고 다가올 내년도를 준비해야 할 시기에 접어든 것 같다”며 “올해 성과를 점검하고 부족한 점은 내년도 추진계획에 반영하는 등 시정추진에 있어 명확한 발전방향 제시로 시민이 잘사는 영천을 만들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상정된 안건은 오는 30일 제6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한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