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관광통역안내사들, 영양군 매력에 ‘흠뻑’

영양군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서 음식디미방 및 전통주 만들기 체험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의 관광통역안내사 25명이 지난 22일부터 1박2일간 영양군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을 찾아 전통문화 체험에 나섰다.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 관광통역안내사 25명이 지난 22일부터 1박2일 일정으로 영양군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을 찾아 전통문화 체험을 했다.

이들은 한국관광공사로부터 한국전통문화 체험프로그램 10선에 선정된 ‘음식디미방 체험아카데미’를 체험하고 영양군 주요 관광지를 방문했다.

이번 일정은 관광 최일선에서 외국인을 상대로 한국을 소개하는 관광통역 안내사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가 주선했다.

이들은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서 음식디미방 정부인 식사, 조리체험, 전통주 만들기를 체험하고 외씨버선길 걷기, 선바위 분재전시관, 산촌생활박물관, 서석지 등을 둘러봤다.

이번 체험에 참여한 일본어 관광통역 안내사는 “인구는 적지만 영양지역에 이렇게 우수한 관광자원이 많이 있을 줄은 몰랐다”며 “외국인들에게 한국을 제대로 알고 싶다면 꼭 가봐야 할 곳으로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