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소방, 겨울철 화재 예방대책 추진



대구소방안전본부가 화재발생이 빈번한 겨울철을 맞아 대형화재를 예방하고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자 11월1일부터 내년 2월29일까지 겨울철 소방안전대책을 추진한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발생 건수는 2천951건으로 전체 화재의 35.2%를 차지했다.

특히 사망 27명·부상 139명, 619억 원의 피해가 발생해 화재로 인한 인적·물적 피해가 겨울철에 집중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소방은 겨울철 화재·인명피해 10% 저감을 목표로 5개 전략과 12개 과제를 추진한다.

또 화재취약대상에 대한 화재예방과 대형화재 줄이기 등을 극대화하고자 재난관리 프로세스별(예방·대비·대응) 종합적인 안전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