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시, 스타기업 20개사 신규 선정

프리(Pre)-스타기업 15개 및 스타기업 100 5개
선정 시 맞춤형·특성화·성장로드맵 컨설팅 지원 받아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가 2019년 ‘프리(Pre)-스타기업’ 15개사와 ‘스타기업 100’ 5개사를 신규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스타기업 육성사업’은 대구시가 2007년부터 지역 내 유망업체를 발굴해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으로 대구경제의 미래성장을 주도할 글로벌 강소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프로젝트다.

올해 선정된 스타기업들은 지난 6월 말 모집공고를 통해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단계별 심사를 거쳐 엄선된 기업들이다.

스타기업은 △프리 스타기업 △스타기업 100으로 나눈다.

먼저 ‘프리(Pre)-스타기업’은 평균 매출액 47억 원, 연평균 성장률 40.4%, 평균 고용인원 23명 수준이다.

‘스타기업 100’은 평균 매출액 221억 원, 연평균 성장률 35.5%, 평균 고용인원 43명.

신규 선정된 프리(Pre)-스타기업은 모두 15개사로 △디월드(기계) △멘티스로지텍(의료) △바이노텍(도시형 산업) △삼보산업(자동차) △삼우이엔지(자동차) △선미(섬유) △써지덴트(의료) △씨엘(ICT융합) △아진하이텍(자동차) △알앤유(의료) △에너피아(스마트에너지) △유니크(도시형산업) △인코아(의료) △한국알파시스템(ICT융합) △한일통신(기계)이다.

스타기업 100은 △구비테크(지능형 기계) △대영합섬(섬유) △에스엘씨(도시형 산업) △인성데이타(ICT융합) △청수(물)이다.

선정된 기업은 대구시와 원-라운드 테이블 참여기관(육성참여기관 25개, 협력기관 15개)들의 맞춤형 지원과 특성화지원, 성장로드맵 컨설팅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는다.

이번 지정을 포함해 대구의 프리(Pre)-스타기업은 122개사, 스타기업 100은 89개사가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신규 선정된 스타기업 20개사가 어려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래 경제성장을 이끌어 갈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8일 수성구 호텔인터불고 대구에서 ‘2019년 신규 스타기업 지정서 수여식’을 개최한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동대구역서 코로나19 몰래카메라 찍은 4명 불구속

대구 동대구역에서 코로나19(우한 폐렴) 환자 발생을 가장한 몰래카메라를 찍은 유튜버 4명
2020-02-17 20:30:21

중구 20층 빌딩서 추락한 60대 숨져

지난 14일 오전 9시18분께 대구 수성구 중동의 한 빌딩 20층에서 벽면 철거 중 먼지 발생을
2020-02-17 20:21:15

한국가스공사, 업무상 배임 혐의로 현직 임원 고발

한국가스공사는 업무상 배임 혐의로 현직 임원을 대구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고 17일 밝혔
2020-02-17 18:25:3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