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구미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 지원센터 아시아의 날 행사 마련

지난 9일, 시민 300여 명 참여, 아시아가 하나되는 축제

지난 9일 구미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구미시 남통동 가족행복플라자에서 개최한 아시의 날 행사에 아이들과 함께 참가한 시민이 아시아 전통놀이를 체험하고 있다.
다문화 인식개선을 위한 아시아의 날 행사가 지난 9일 구미시 금오산 입구에 있는 가족행복플라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구미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다문화 가족과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여했다.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은 아시아 각국의 전통의상을 입어보고 다양한 음식과 놀이를 체험하며 인형극도 관람했다.

이를 위해 구미시 건강가정 다문화가족 지원센터는 중국과 필리핀, 몽골과 중앙아시아, 베트남, 캄보디아 등 12개국의 의상과 악기, 놀이기구 체험부스를 운영했다.

아이들과 함께 행사장을 찾은 한 시민은 “평소에 아시아 물품들을 접해볼 기회가 없어서 가깝지만 멀게만 느껴졌었는데 각국의 의상과 음식, 놀이를 통해 서로 다른 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하는 기회가 되어 더 의미가 있었다”고 말했다.

도근희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다문화 가족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일회성 지원이 아니라 문화 다양성을 인정하는 편견 없는 이웃이 되어주는 것”이라며 “아시아의 날이 단순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데 그치지 않고 어울림을 경험하고 다양성이 우리 사회의 새로운 에너지가 되도록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가족행복플라자로 이전하면서 다문화감수성 함양 교육, 결혼이민자 역량강화, 다문화 가정 자녀 글로벌 인재 양성 사업 등 다양한 다문화가족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