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영양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이중언어강사 윤유진 동아다문화 우수상 수상

윤유진(오른쪽 첫번째) 영양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이중언어 강사가 제9회 LG와 함께하는 동아 다문화상 시상식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제9회 LG와 함께하는 동아 다문화상’ 시상식에서 영양군 다문화센터 이중언어 강사로 활동 중인 윤유진씨 가족이 다문화 가족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우수상을 받은 윤유진씨는 현재 영양군에서 이중언어 강사로 근무하면서 모국어인 베트남어와 한국어를 모두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을 활용해 다문화센터에서 베트남어를 가르치고 있다.

또 결혼이민자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자조모임을 통해 서로 정보도 공유하고 애로사항도 나누며 다양한 활동으로 다문화 인식 개선에 기여를 했다.

윤유진씨는 “앞으로 우리 가족 모두 적극적으로 사회활동을 하고 화목한 가정을 이루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