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지역 기름 값 5주 연속 하락세

이달 첫쨰 주 대구 평균 휘발유 값은 1천506.65원
5주 만에 대구 평균 휘발유 가격 4.55원 하락해

10일 대구에서 휘발유 가격이 가장 비싼 곳인 서구 중리동 서대구공단주유소 유가 정보판의 모습. 이날 서대구공단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1천787원을 기록했다.
대구의 기름 값이 5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대구의 이달 첫째 주(3~9일) 평균 휘발유 가격은 ℓ당 1천506.65원으로 5주 전인 지난달 둘째 주(6~12일)의 1천511.65원보다 4.55원 하락했다.

10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대구에서 휘발유 가격이 가장 비싼 주유소는 서구 중리동 서대구공단주유소로 1천787원, 싼 곳은 동구 용계동 미니에너지주유소(1천449원)로 338원의 차이가 났다.

경유 가격도 5주 연속 하락했다.

이달 첫째 주 경유 평균 가격은 ℓ당 1천352.06원을 기록해 5주 만에 6.24원 내렸다.

이날 경유 가격이 가장 비싼 곳은 서구 중리동 서대구공단주유소로 1천637원, 저렴한 곳은 남구 대명동 미니주유소(1천290원)로 347원의 차를 보였다.

10일 대구지역 평균 휘발유 가격은 1천505.64원, 경유 가격은 1천350원을 기록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