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소방 수능대비 안전대책 추진

대구소방안전본부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11월14일)을 대비해 소방안전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지난 5일부터 49개 시험장에 대한 소방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했고, 시험당일 매 교시마다 소방차량 순찰을 통한 초동대응태세 확립으로 긴급 상황 발생에 대비한다.

듣기평가 등 시험시간 소방차량 사이렌을 자제하고 유관기관 긴밀한 협업체계 구축으로 지진 등 자연재난에 대비하는 등 경계태세를 강화한다.

또 병원에 입원 중이거나 거동이 불편한 수험생이 안전하게 고사장까지 이동할 수 있도록 동원 가능한 119구급차·순찰차를 활용해 ‘이송 예약서비스’(11월13일 낮 12시까지 신청) 및 시험 당일 순찰차 활용 ‘긴급 이송제’를 운영한다.

수능시험 종료 후에는 수험생의 안전 확보를 위해 일반음식점, PC방 등 청소년이 주로 이용 다중이용업소 230여 곳을 대상으로 화재예방과 지도점검을 할 계획이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