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일반

대구교육청, 수능 후 학생 학부모 시민사회 함께 선도 캠페인 펼친다

대구시교육청이 수능 후 수험생들의 탈선예방과 귀가 지도를 위해 학생과 교사, 시민사회가 함께하는 선도캠페인을 진행한다.
대구시교육청이 14일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학생과 학부모, 교사와 지역 시민사회가 함께하는 대단위 교외 선도캠페인을 벌인다.

이날 오후 7시30분부터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 및 동성로 일대에서 진행될 캠페인에는 지역 중·고등학교 생활지도부장교사와 교육(지원)청 생활지도 담당장학사를 비롯해 일반계고등학교 학부모연합회, 법사랑 위원회, 경찰, 청소년지도협의회, 패트롤맘, 대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가한다.

이번 캠페인은 수험생과 청소년들의 탈선 예방 및 안전한 귀가 지도를 위한 것으로 청소년들의 안전한 귀가를 위해 대구 시내 동성로 일대에서 유흥업소 지역을 순회한다.

또 대평중학교 마칭밴드가 거리 퍼레이드 캠페인을 펼쳐 범시민적 관심을 유도하고 시민공감대 형성을 통한 건전한 청소년 문화가 만들어 질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수능 후 고3 수험생들을 위해 다양한 문화행사를 운영하는 등 수능을 마치고 새로운 시작을 가족과 함께 하는 건전한 청소년 문화를 조성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했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정혜기자

[2020 대입] 대구경북 상위권 인문 367점, 자연 387점 이상 지원

2020학년도 대입 정시모집에서 대구·경북지역 대학 상위권 학과는 표준점수(600점 만점
2019-12-03 18:31:08

[2020 대입] 정시 인문계 국어 수학, 자연계 국어 과학탐구가 당락

2020학년도 정시모집에서 인문계는 국어와 수학, 자연계는 국어와 과학탐구가 당락을 좌우
2019-12-03 14:16:32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