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남내륙권(2차) 광역상수도사업 준공식 열려

한국수자원공사는 13일 고령군 다산면 고령광역정수장에서 곽용환 고령군수를 비롯해 환경부, 정부 관계자 및 지역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영남내륙권(2차) 광역상수도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한국수자원공사(K-water)는 13일 고령군 다산면 고령광역정수장에서 환경부, 정부 관계자 및 지역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영남내륙권(2차) 광역상수도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영남내륙권(2차) 광역상수도사업은 총사업비 130억 원을 들여 기존 하루 4만4천㎥의 시설용량을 6만6천㎥로 증량했다. 취수장 설비 증설(26만6천㎥), 가압장 1곳 신설(14.5㎥), 도수관로 신설(2.0㎞) 등의 사업도 함께 진행했다.

이 사업은 2008년 영남내륙권 광역상수도 1차 사업 후 고령·성주·창녕군 및 대구 달성군에 맑은 물을 공급한 이후에도 지속적인 용수 수요 증가에 따라 2차 사업을 2017년 착공했다.

K-water 곽수동 부사장은 “고령 광역정수장의 안정적인 물 공급은 영남내륙지역의 물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동고령산업단지 등 신규 산업단지의 발전에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