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문재인 대통령,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 관련 수색 강화 지시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와 관련, 실종자가 조속히 구조될 수 있도록 가용한 모든 수단을 투입할 것을 지시했다. 연합뉴스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실종자가 조속히 구조될 수 있도록 가용한 모든 수단을 투입할 것을 지시했다.

13일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전날 수습된 구급대원의 시신이 고 박단비 구급대원으로 최종 확인됐다는 점을 보고받고 수색 강화를 지시했다”고 전했다.

지난달 31일 독도 인근 해역에서 응급환자와 보호자, 소방대원 5명 등 7명이 탄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EC225 헬기 한 대가 독도에서 이륙한 직후 바다로 떨어졌다.

현재 김종필(46) 기장, 배혁(31) 구조대원, 선원 박기동(46)씨 등 3명의 생사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고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고인의 유가족과 동료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했다"고 밝혔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