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수험생의 열정이 수능한파를 녹였다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온 수능한파로 수험생의 손은 꽁꽁 얼어붙었지만 그들의 열정은 뜨거웠다.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4일 오전 대구의 고사장은 수험생은 물론 이들을 응원하는 학부모. 교사, 선후배들로 후끈 달아올랐다.

수성구 대구여고 앞은 오전 7시부터 북적이기 시작했다.

이미 대구여고 앞을 접수(?)한 혜화여고 응원단이 열띤 응원전을 펼쳤다.

‘혜화여고 찰떡합격’, ‘혜화여고 일내보자!’ 등 준비한 피켓을 들고 열띤 응원전에 나선 학교 선생님들의 모습도 눈에 띄었다.

혜화여고 교사 5명도 오전 7시부터 대구여고 정문 앞을 지키며 제자들을 기다렸다. 선생님들은 학생들이 수험장에 도착할 때마다 한 명, 한 명의 이름을 불러주며 꼭 안고 힘을 북돋아줬다. 한 학생은 담임 선생님의 모습을 보자마자 왈칵 울음을 터뜨리며 선생님의 품에 달려가 안기기도 했다.

혜화여고 이태복 진학부장은 “아이들이 떨지 않고 평소대로 침착하게 시험에 임해주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이날 영남고 입구에서도 ‘수능 대박!’, ‘찍신(찍기의 신)이 오신다!’ 등 구호를 외치며 열띤 응원전이 열렸다.

고사장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수능 대박 기원, 삶은 계속되고 아직 꿈꿀 시간은 많다’라는 한 어머니가 든 플래카드를 바라보던 수험생들이 엄지를 치켜드는 모습도 보였다.

“협성고의 희망, 도착 했습니다.”

긴장된 표정으로 고사장으로 향하던 수험생들 사이 패기 넘치는 수험생의 등장으로 영남고 정문은 일순간 웃음바다가 됐다.

협성고 선생님들은 ‘아이고 우리 원재 긴장 안 하는 거 보니 수능 대박 나겠다’며 수험생에게 핫팩을 전달하며 격려했다.

서구 달성고 앞도 오전 7시20분부터 깜찍한(?) 여자 후배들이 계성고 응원단으로 나서 긴장한 남자 선배 수험생들의 마음을 녹여줬다.

정아은(18)양을 포함한 4명의 계성고 후배는 ‘’계성 계성 만세라~’, ‘선배님 수능 대박!'이라는 피켓을 들고 목이 터져라 응원의 목소리를 높였다.

또 선배들과 직접 하이파이브를 하며 수능 만점의 기운을 북돋아 주기도 했다.

후배들 앞을 지나던 같은 학교 수험생 권도훈(19)군은 따뜻한 음료를 후배들에게 전하며 진한 선후배의 정을 나눴다.

대륜고에서는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국회의원이 수험생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경북고 56회 출신이라는 김 의원은 “후배들과 수험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왔다”며 고사장에 들어서는 수험생들의 두 손을 꼭 붙잡고 덕담을 건넸다.

김 의원은 수험생들에게 “3년간 노력한 만큼 마음껏 실력을 발휘하길 바란다. 인생은 이런 단련을 통해 성장하는 것이니 힘내라”며 파이팅을 외쳤다.

김 의원과 함께 응원에 나선 경북고 김혜진 교사도 “오늘 제자 6명이 여기서 시험을 보는데 모두 좋은 결과가 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경북여고 앞도 오전 7시 이전부터 응원단의 열기로 달아올랐다.

아침 일찍부터 선배들을 응원하기 위해 고사장을 찾은 후배들은 교복 위에 패딩과 코트 차림새로 한파에 단단히 대비했다.

특히 대구 중앙고 1·2학년 학생들이 ‘쓰는 곳 마다 정답이쥬?’, ‘이거레알 반박불가 빼박캔트 수능대박’, ‘오지고 지리고 붙었고!’, ‘포기는 불허한다’ 등의 이색 문구로 응원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청구고에서는 여러 고등학교 응원단이 나와 따뜻한 차와 볼펜 등을 나눠주며 수험생을 응원했다.

이중 눈에 띄는 학교는 성광고. 수십 명의 후배가 ‘수능 대박 성광고 파이팅’이라는 플래카드를 들고 선배들의 수능대박을 기원했다.

성광고 수험생이 들어올 때마다 한 학생이 ‘성광’이라고 큰소리를 내면 모두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하이파이브를 하기도.

성광고 김민서(17)군은 “힘을 북돋아 주기 위해 응원 왔는데 긴장한 선배들을 보니 같이 걱정되고 떨린다. 모든 수험생들에게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제사회부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딸 학대치사한 20대 주부 항소심에서 형량 늘어

돌을 갓 넘긴 딸에게 풋고추를 강제로 먹이는 등 학대하고 침대에서 떨어뜨려 숨지게 한
2019-12-10 18:00:18

화성산업 동탄2신도시 조경…대한민국 토목·건축 우수상

화성산업이 시공한 동탄2신도시 워터프론트 조경공사가 대한토목학회, 대한건축학회가 공
2019-12-10 16:41:24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