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달서구청, 취약계층 난방연료 지원

대구 달서구청의 전경.


대구 달서구청은 내년 3월까지 겨울철을 대비해 추위에 취약한 저소득층에게 난방연료를 지원하는 ‘2019 이웃사랑 연료뱅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내년 3월까지 100여 가구에 2천만 원 상당의 난방연료를 지원한다.

지원량은 등유의 경우 가구당 200ℓ, 연탄은 300장이다.

지원자격은 기초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 중위소득 80% 이하 대상자 중 경제적 어려움으로 난방을 하기 힘든 가구다.

한편 이웃사랑 연료뱅크 지원사업은 2005년부터 추진해 총 3천222가구에 5억3천600만 원을 지원했다.

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현수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