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김경란 아나운서 남편? 이혼? 나이에도 관심...'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등장해 선보인 화끈 입담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김경란 아나운서 방송 캡쳐


김경란 아나운서, 김경란 남편, 김경란 이혼, 김경란 나이 등이 주목 받는 가운데 김경란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등장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는 톱모델 박영선-배우 박은혜-배우 박연수-가수 호란과 함께 생활하면서, 자신의 일상을 스스럼없이 공유하는 동시에 새로운 사랑 찾기에 돌입했다.

이날 김경란은 “나만 버티고 견디면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했다가 완전히 부서졌다”라는 말과 함께 “사람들은 나를 지적이고 차분한 이미지라고 생각하지만, 개뿔 아무것도 없는데”라며 씁쓸해한다.

뒤이어 “(주변에서는) 내가 이혼해서도 멋지게 살 거라고 생각하지만, 완전히 거지꼴이 됐다”며 솔직한 현재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좋은 아나운서가 되어야 주변 사람들이 행복하다고 생각해, 늘 최선을 다해 살아왔다”고 입을 연 그는 곧 “이제야 알았는데 부모님은 내가 그저 행복하기만을 원했던 거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나이 43세인 김경란은 2001년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2012년 프리선언을 하며 퇴사했다.

이후 2015년 당시 새누리당 김상민 국회의원과 결혼한 김경란은 3년만에 이혼했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