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권영진 대구시장 등 전국 14개 시도지사, 이재명 탄원 동참

전국 14개 시·도지사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항소심에서 당선 무효형을 선고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를 대법원에 제출했다.

경기도지사 이재명 지키기 범국민대책위원회는 19일 전국 14개 시·도지사가 최근 이 지사에 대한 탄원서를 대법원에 우편으로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탄원에는 전국 시도지사 중 한국당 소속인 이철우 경북지사와 무소속 원희룡 제주지사를 제외한 14명 전원이 참여했다.

특히 한국당 소속인 권영진 대구시장이 탄원에 참여해 눈길을 끈다.

이들은 탄원서에서 “주권자의 부름을 받은 지자체장으로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도정의 무게를 잘 알고 있을 것”이라며 “도정공백으로 인해 1천350만 경기도민이 혼란을 겪는 일이 없기를 바라며, 이재명 지사를 선처해주시길 바라는 마음을 모아 탄원서를 제출한다”고 밝혔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