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모델 박영선 이혼-남편-나이? 우다사, 이혼 후 아들 1년에 2번 밖에 못봐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모델 박영선 방송 캡처
모델 박영선 이혼, 박영선 남편, 박영선 나이가 관심인 가운데 박영선이 아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13일 방송된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우다사)'에서는 모델 박영선이 자신의 이혼과 아들에 대해서 밝혔다.

방송에서 박영선은 "남편과 이혼 후 아이가 미국에서 아빠랑 지내고 있다"며 "한국에 있으면 일주일에 한 번이라도 얼굴을 보는데 나는 16시간 동안 비행기를 타야 볼 수 있다"고 현재 상황을 전했다.

박영선은 "처음 헤어질 때 아이는 내가 꼭 데리고 있고 싶었다. 애가 어느 환경에 있을 때 행복할까만 생각했다. 아이는 미국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미국에 있는게 행복할 거라고 생각했다. 나는 먹고 살아야 하니까 한국에 와야 했다"고 했다.

박영선은 "1년에 두 번 정도 만나고 있다"고 했다. 또 박영선은 과거로 돌아가도 똑같은 선택을 할 거라고 전했다. 그는 "처음 2년 동안은 아이를 보고 돌아갈 때 엄청 울었다. 가슴이 너무 아팠다"며 "아이에게 한국에 가지 않겠냐고 물어도 봤다. 아이는 친구가 있는 미국이 좋다고 했다. 그렇기에 과거로 돌아가도 똑같은 선택을 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박영선은 1999년 돌연 은퇴 후 미국으로 떠나 2004년 남편과 결혼해 2005년 아이를 품에 안았지만 이혼하고 말았으며 3년 간의 양육권 분쟁 끝에 이혼했으며 박영선의 나이는 52세이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