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나나(영화 꾼), 언제 봐도 반할 만한 인형 미모

사진=나나(영화 꾼) SNS


영화 '꾼' 나나 SNS가 화제다.

나나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Good night"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나나가 청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나나의 압도적인 인형 비주얼이 팬들을 심쿵하게 만든다.

나나는 영화 '꾼'에서 춘자 역을 맡은 바 있다.

한편 나나 나이는 1991년생으로 올해 29세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