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주시, 일·가정 양립 ‘가족愛축제’ 개최

2019 여성이 그리는 행복세상 개최

영주시가 오는 14일 가족愛축제 ‘2019 여성이 그리는 행복세상’ 을 개최한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행사 모습. 영주시 제공
일과 가정의 양립을 추구하는 가족축제가 영주에서 열린다.

영주시는 오는 14일 148아트스퀘어에서 일·가정 양립과 양성평등 실현을 위한 가족愛축제 ‘2019 여성이 그리는 행복세상’ 그 세 번째 문을 연다.

이번 가족愛축제 2019 여성이 그리는 행복세상은 △두비두비음악회 피터와 늑대 △가족보드게임 △가족레크리에이션 △버블(벌룬)쇼 △엄마작가와 만남 △2019 양성평등공모전 입상작 30여 점 전시 등 가족이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2017년 시작된 이 행사는 여성들이 그리는 행복세상을 만들자는 의미로 양성평등과 일·가정 양립 실현 등 인식개선을 위해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정서함양과 문화향유 기회 제공을 위해 아이들을 위한 클래식음악회 ‘피터와 늑대’ 2회 공연, 가족의 소통과 화합을 위한 ‘가족보드게임’, ‘행복한 엄마 행복한 글쓰기’ 강연 등 가족과 함께 참여하고 소통·교류하면서 사랑을 쌓아가는 의미 있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영주시 관계자는 “가족이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소통하고 배려하는 포용적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며 “아이와 여성이 행복한 도시 건설을 위해 가족친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