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울릉군 女 공무원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울릉군청 공무원 A(38·여)씨가 23일 오전 6시44분께 자택(울릉읍 저동리)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날 남편이 숨진 A씨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산이 고향인 A씨는 지난 10월18일 울릉군청에 임용된 신규 9급 공무원이다.

임용된 뒤 3주간의 임용 교육을 받고 울릉군청 기획감사실에서 한 달여 정도 근무했다.

경찰은 숨진 A씨의 사망 원인과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재훈 기자 l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