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교육지원청, 특수교육대상학생 겨울계절학교 운영 큰 호응

경산교육지원청이 지역 초·중·고 특수교육대상학생을 대상으로 ‘희망과 나눔의 겨울계절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경산교육지원청이 오는 17일까지 지역 특수교육대상학생을 대상으로 ‘희망과 나눔의 겨울 계절학교’를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경산지역 초·중·고 특수교육대상 학생 및 교사, 학부모, 자원봉사자 등 100여 명이 참여한다.

올해 겨울 계절학교는 특수교육대상 학생 특성과 욕구에 적합한 실습과 체험 위주의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특히 인근 대학교 우수한 인적·물적 자원을 적극 활용한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대학생 자원봉사자와 학생 간 ‘사랑의 마니또’ 연결 등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의 정서 발달과 사회 적응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이다.

김영윤 경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은 “학생들이 졸업 후 사회에 잘 적응하고 통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겨울 방학 중 운영하는 계절학교가 특수교육대상 학생에게 실질적인 사회통합교육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