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맛남의 광장 마늘토스트 레시피? 맛남의 광장, 마늘토스트 호평으로 완판

사진=SBS '맛남의 광장' 방송 캡처
'맛남의 광장' 마늘토스트 레시피가 궁금한 가운데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이 돼지고기와 마늘을 활용한 신메뉴로 또 한 번의 ‘완판 행진’을 이어가며 영천의 특산물 살리기에 힘을 보탰다.

9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영천휴게소에서 돼지고기 비선호 부위와 마늘을 활용한 '토마토 돼지스튜', '마늘 토스트'로 오후 장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영천은 돼지와 마늘로 유명한 지역이지만 작년에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돼지고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부정적 인식이 늘고 있으며, 비선호 부위의 저조한 판매로 돼지 농가가 시름을 앓고 있다. 마늘 또한 풍년이었지만 홍수 출하로 인해 단가가 하락한 데다 마늘 소비가 부진해 고충이라고.

마늘과 돼지고기 비선호 부위를 활용한 멤버들의 메뉴 개발 숙제 결과도 공개됐다.

다음날 멤버들은 경북 영천별빛휴게소에서 돼지고기 후지와 각종 채소를 한 솥 끓인 ‘토마토 돼지 스튜’와 마늘 소스를 발라 스튜와 찰떡궁합을 이룬 ‘마늘 토스트’로 오후 장사에 돌입했다. 백종원, 김희철은 스튜를, ‘양동이 형제’ 양세형, 김동준은 마늘 토스트를 맡았다. 김동준은 이날 역시 손님들에게 특산물에 대해 열심히 설명하며 ‘열혈 홍보 요정’으로 활약했다.

크림치즈를 듬뿍 넣은 마늘 토스트는 마늘 냄새를 싫어하는 아이들의 입맛까지도 사로잡았다.

한편 마늘토스트 레시피에 대해 백종원은 굽자마자 크림치즈소스를 바르면 생크림이 녹을 수 있기때문에 만들 때 주의하는 게 좋다고 꿀팁을 전했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