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농작물재해보험 상담 및 가입 시행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가 자연재해로 인한 농민의 경영 불안을 해결하기 위해 가입 품목을 확대했다.

영천시는 올해 농작물재해보험의 보험가입 대상 품목을 기존 62개 품목에 호두·팥·시금치·보리·살구 등 5개 품목을 추가해 모두 67개로 늘어났다고 21일 밝혔다.

농작물재해보험료는 85%를 국비와 도·시비 등으로 지원하고, 5~7%를 지역 농협이 조합원에게 지원한다. 가입농가는 산출 보험료의 8~15% 부담하면 가입할 수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난해 봄철 이상저온 및 연이은 태풍을 겪으며 농가의 피해가 컸지만 농작물재해보험을 통해 많은 도움을 받았다”며 “올해도 농작물재해보험에 많은 관심을 두고 적극적으로 가입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