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서구청, 교통안전 개선사업 추진

대구 서구청 전경.


대구 서구청은 다음달부터 교통사고가 잦은 지역 5개 지점에 교통안전 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개선대상 지역은 △달성고 △비산6동 우체국 △북부정류장 △중리네거리 △이현삼거리다.

서구청은 사업 대상지 횡단보도 주변의 불법주정차를 방지하기 위해 황색 복선과 안전펜스를 설치한다.

또 교통섬 부근에는 안전지대와 시설유도봉 등을 조성한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코로나 19 급속 확산에 지역 음압병실 확보 비상

20일 코로나19 확진 사망자가 청도에서 발생하는 등 확진자가 급증한 가운데 음압격리병실
2020-02-20 20:25:58

류한국 대구 서구청장 동정

류한국 서구청장△코로나19 확산 방지 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오전 9시 서구청 3층 재난상
2020-02-19 18:23:02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