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시장, 경북도지사 신공항선정 입장문…“아쉬움 있어도 대구경북 새역사 위해 겸허히 받아달라”


주민투표 결과 군위 반발...풀어야할 숙제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최종후보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가 끝났다. 사진은 의성 비안과 군위 소보로 이전해갈 대구공항 전경.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최종후보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가 결과에 대해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22일 오후 대구시청에서 공동입장문을 발표했다.

이날 권 시장과 이 지사는 ‘주민투표를 마치며 시도민에게 드리는 글’이라는 제목으로 “다소 열띤 경쟁이 있었지만, 오직 지역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 준 군위군민과 의성군민에게 감사하다”며 “투표결과에 아쉬움이 있겠지만 대구・경북의 새역사를 다함께 써 간다는 마음으로 겸허히 받아 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또 “조만간 유치신청과 이전부지선정위원회(국방부)의 심의・의결 등의 절차를 통해 최종 이전지가 확정될 것”이라며 “최종 이전지가 확정되면 바로 기본계획 수립, 민간사업자 선정 준비 등 관련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덧붙였다.

시·도지사는 “대구・경북뿐만 아니라 인근 타 시도에서 공항 이용이 편리하도록 도로・철도 등의 연결 교통망을 구축하겠다”며 “대구에서는 30~40분대, 경북 시·군에서도 1시간 이내에 접근이 가능하도록 추진하다”며 접근성 향상에 대한 방안도 제시했다.

당초 이날 권 시장과 이 도지사는 공동기자회견을 하려 했으나, 군위 측의 반발 때문에 입장문만 발표하고 별도의 기자회견은 하지 않았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미군기지도 스톱!

주한미군이 코로나19(우한 폐렴)와 관련해 위험 단계로 격상하고 대구기지 출입을 최소화
2020-02-20 17:04:17

불특정 다수 이용한 퀸벨호텔 아직 확진자 없어 다행

대구시는 20일 코로나19(우한 폐렴) 슈퍼전파자로 꼽히는 31번째 환자(여·61)가 다녀간
2020-02-20 16:06:3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