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설연휴 미세먼지 꼼짝마

고농도 미세먼지 대비 비상대책 시행
주의보·경보 발령시 미세먼지 제거장비 집중 투입

전국 주요광역시 미세먼지 현황


대구시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 연휴 기간 시민들이 고농도 미세먼지로부터 안심하게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설 연휴 기간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 비상대책’을 시행한다.

23일 대구시에 따르면 설 연휴기간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 구·군, 대구환경공단과 함께 미세먼지 비상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 21명이 매일 비상대기 근무를 한다. 미세먼지 주의보·경보 발령 시에는 고농도 발생지역과 그 외 미세먼지 집중관리도로(16개소 80.6㎞)에 중점적으로 진공청소차, 안개분무장치 장착 살수차, 분진흡입차 등을 투입한다.

대구시는 대기오염상황실도 함께 병행 운영해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오존, 이산화질소, 일산화탄소, 아황산가스 등을 24시간 연속 측정해 대구시대기정보시스템과 모바일앱 ‘우리 동네 대기 정보’를 통해 실시간 공개한다.

미세먼지 경보발령 즉시 시민에게 문자 발송과 함께 방송사에도 상황을 공지해 방송자막 등을 이용해 알린다.

대구시는 설연휴기간이 끝난 후에도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에 맞춰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추진 한다.

미세먼지 등 대기질을 촘촘하게 진단하고 대처하기 위해 대기측정망을 2018년 15개소에서 내년에는 21개소로 확대한다.

첨단 분석장비를 장착한 이동측정차량과 무인항공기(드론)를 도입,이동형 대기질 측정시스템을 구축한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미군기지도 스톱!

주한미군이 코로나19(우한 폐렴)와 관련해 위험 단계로 격상하고 대구기지 출입을 최소화
2020-02-20 17:04:17

불특정 다수 이용한 퀸벨호텔 아직 확진자 없어 다행

대구시는 20일 코로나19(우한 폐렴) 슈퍼전파자로 꼽히는 31번째 환자(여·61)가 다녀간
2020-02-20 16:06:3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