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화성산업, 평택 석정근린공원 특례사업 실시협약

화성산업이 최대주주인 평택석정파크드림이 평택시와 체결
4천300억 원 투입…공원조성(19만6천㎡) 및 공동주택(1천250여세대)건립



화성산업 전경.


화성산업이 최대 주주로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인 ‘평택석정파크드림’이 평택시와 ‘석정근린공원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은 민간자본이 참여해 도시공원부지의 70% 이상을 공원으로 조성한 후 지자체에 기부채납하고, 나머지 토지에 대해서는 비공원 시설(공동주택 등)을 개발하는 사업이다.

이번 실시협약 체결로 ‘평택시 석정근린공원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은 본 궤도에 오르게 됐다.

오는 6월까지 실시계획을 인가받고 2021년 상반기에 공원 및 비공원시설에 대한 공사를 착공해 2023년경에 기부채납 및 비공원 공사를 모두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평택시 석정근린공원은 경기도 평택시 이충동 산82-1번지 일원에 위치하고 있다.

사업내용은 총 면적 25만1천833㎡중 22%인 5만5천403㎡에 공동주택 1천250여 세대를 건립한다.

또 78%인 19만6천430㎡ 면적에 공원과 숲유치원, 숲놀이터, 숲피크닉장, 유아숲체험장, 어울림쉼터, 가족피크닉장 등의 시설을 2023년 상반기까지 조성해 평택시에 기부채납한다.

공원시설과 비공원 시설을 합친 전체 사업은 오는 2023년경에 완료될 예정이다.

총 사업비는 4천300억 원가량이 들어간다.

화성산업은 인간과 자연, 환경의 관계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자연의 가치를 추구하며 친환경 주거단지, 공원조성, 생태환경 복원사업 등 보다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 왔다.

화성산업은 이번에 실시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활발한 역외사업과 공원부문에 대한 지속적인 사업확장은 물론이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특화된 조경사업부문의 오랜 경험과 뛰어난 기술력을 다시 한번 인증 받게 됐다.

화성산업은 서울시 4대공원 중 북서울 꿈의 숲(대한민국 토목건축기술대상 우수상)과 월드컵 평화의 공원(서울특별시 조경상)을 조성했다.

또 부천 상동 시민의 강(환경부 생태조경녹화대상), 부산시민공원(대한민국 토목건축기술대상 최우수상, 조경문화대상 국토부장관상), 여의도 샛강 생태공원, 동탄2신도시 워터프론트 조경공사(대한민국 토목건축기술대상 우수상)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공원사업을 건설해왔다.

화성산업 관계자는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여 평택시민들에게는 쾌적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회사의 사명과 ‘파크드림(Park Dream)’ 브랜드에 걸맞도록 최고의 품질가치를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