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신용보증재단, 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나서

대구신용보증재단 전경.


대구신용보증재단이 코로나19(우한 폐렴)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기업을 대상으로 긴급 특별자금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신용보증재단중앙회의 특례보증 1천억 원과 대구신용보증재단 자체 특별보증 200억 원이다.

대구신용보증재단은 신속한 보증 지원을 위해 취급 기준을 완하하고 보증료를 최대 0.4%p 감면한다.

보증 지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대구신용보증재단 홈페이지(www.ttg.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