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백종원 맛남의 광장 마늘토스트 레시피? 맛남의 광장, 공주 밤으로 도전...양세형 밤 크림빵 메뉴 등극

사진='SBS ‘맛남의 광장' 방송 캡처
백종원 '맛남의 광장' 마늘토스트 레시피가 관심인 가운데 공주의 밤으로 또 한 번 신드롬에 도전한다.

13일(금일)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이 충청남도 공주를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백종원은 전북 장수 편 아침 식사 당시 온도조절에 실패했던 ‘사과 술빵’에 이어 ‘밤 술빵’ 연구에 몰두, 만회에 나섰다. 그는 빵 만들기에 필요한 기본 재료인 이스트부터 숙성도, 불 온도까지 꼼꼼히 점검하는 등 절치부심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아무도 예상치 못한 변수가 발생했다. 찜기 속 물의 양이 턱없이 부족해 또다시 실패 위기에 봉착한 것이다. 분노한 백종원은 범인(?) 색출에 나섰고, 멤버들 역시 서로를 의심하며 알리바이를 만들어내기에 바빴다는 후문. 마피아 게임을 방불케 하는 긴박한 현장 속 쉽게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범인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어진 숙제 검사 시간에서는 제주도 편에 이어 양세형의 활약이 돋보였다. 그가 준비한 밤 잼 토스트에 백종원의 아이디어가 더해져 달달하고 부드러운 맛이 일품인 ‘밤 크림빵’이 탄생, 메뉴로 등극하게 된 것.

오전 장사 당시 손님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맛남 밤 크림빵’과 ‘맛남 밤밥 백반’까지 공주에서 선보일 밤 요리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마늘토스트 레시피에 대해 백종원은 굽자마자 크림치즈소스를 바르면 생크림이 녹을 수 있기때문에 만들 때 주의하는 게 좋다고 꿀팁을 전했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