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트로트퀸 안소미 폴댄스? 트로트퀸, 안소미 폴댄스로 섹시함 과시...결과는 무승부

사진=MBN ‘트로트퀸’ 방송 캡처
'트로트퀸' 안소미 폴댄스가 주목받는 가운데 안소미가 폴 댄스를 접목한 퍼포먼스 형 트로트로 ‘트로트퀸’을 접수했다.

5일 첫 방송된 MBN ‘트로트퀸’에서는 보이스팀과 트로트팀의 노래 대결이 공개됐다.

등장부터 파격적이었다. 고난이도의 폴 댄스로 객석의 이목을 집중시킨 그는 ‘돌리도’를 노래, 안정적인 가창력은 물론 화려한 퍼포먼스와 무대 매너로 트로트테이너의 진면목을 뽐냈다.

무대를 마친 안소미의 다리 곳곳엔 멍 자국이 남아 그의 남다른 열정을 엿보게 했을 정도. 이에 트윙클 지상렬은 “안소미가 대단한 게 봉에 매달려 있는 그 동작이 어지간한 남자도 하기 힘든 동작이다. 다리에 빨판이 있나 했다”라 극찬했다.

조엘라는 프로젝트 락 ‘난감하네’를 열창했다. 조엘라의 구수한 목소리가 무대에 깊이를 더했다.

이어진 결과 발표의 시간. 3대 3 무승부에 안소미는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트로트퀸'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