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김천대, 특성화를 통한 학사구조개편 단행

김천대 전경.
김천대학교는 급격히 감소하는 학령인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대학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대학 특성화를 통한 학사구조 개편을 단행했다고 13일 밝혔다.

김천대는 이를 위해 정원조정기본계획 수립, 학과평가 실시 및 정원 조정 학과 의견수렴 과정을 거쳤다.

특히 대학의 중장기 발전계획인‘VISION 2023’을 토대로 새로운 3대 단과대학 체제 구축, 유사학문분야 통합, 미래 유망학과(ICT 군사학부) 신설 등 대학의 3대 특성화 분야 추진에 중점을 두고 학사구조를 개편했다.

김천대는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미국 등 30여 개 국 100여 개 대학 및 교육기관과 국제교류협정을 체결하고 교환학생 프로그램, 단기어학연수 파견 및 유치, 해외현장학습, 해외봉사 및 선교활동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대학 내 연구 인프라를 활용해 지자체와 공공기관과 협력, 연구과제를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 맞춤형 일자리 창출사업, 청년 CEO 양성사업, 도시재생사업, 6차 산업 창의융합형 인재육성사업 등도 성공리에 완료했다.

뿐만 아니라 대학 축구계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위용을 떨치고 있는 김천대 축구단은 지역의 엘리트 스포츠 진흥에도 단단히 한몫을 하고 있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