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정상환, 홀로사는 오르신 신바람 공유주택 운영 공약

4.15 총선 대구 수성갑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인 정상환 변호사는 13일 제6호 공약으로 노인복지 증진을 위해 ‘홀로사는 어르신 신바람 공유주택 운영’을 내세웠다.

이날 정 예비후보는 보도자료를 내고 “우리나라 홀로사는 어르신 수는 16년 후 약 2.4배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고독사와 소외감 등은 이미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며 “이를 개선하기 위해 노후 주택이나 다세대 주택을 매입해 리모델링 공사 후 독거노인 2~3명을 함께 모셔 돌봄 서비스와 연계하는 홀로 사는 어르신 신바람 공유주택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사업은 홀로 사는 어르신의 열악한 거주환경 개선으로 각종 질병을 예방하고 처지가 비슷한 어르신끼리 말벗이 돼 외로움을 극복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안전 확인과 서비스 연계, 가사 지원 등 맞춤형 복지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피력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