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국내 31번째 확진자, 대구의료원 격리

18일 대구 첫 코로나19(우한 폐렴) 양성 판정을 받은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대구의료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날 오전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한 여성이 의료진의 지시를 받으며 진료소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