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도태우, 동구를 교육과 문화의 수도로

4.15 총선 대구 동구을 미래통합당 도태우 예비후보는 20일 동구를 교육과 문화의 수도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도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대구 동구 일대가 수성구 등 다른 지역에 비해 교육과 문화 여건이 좋지 않다”며 “최고 수준의 공교육과 문화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를 위해 교육 국제화 특구를 추진, 국내외 우수학교를 적극 유치하고 마이크로 칼리지 육성과 마이스터 영재과정을 개척해 기술 입국의 신화를 동구에서 재창조해 동구를 교육의 성지로 만들겠다”고 했다

또한 “이와함께 지역 고교 교장단 회의를 정례화해 교육 현장에서의 불편 사항을 해소하고 학교 폭력도 철저히 예방해 학부모와 학생 그리고 일선 교사들이 모두 신나게 공부하고 가르치는 새로운 교육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피력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