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4·15 총선 드론) 대구북구을 권오성 예비후보 특별재난 지역 선포 및 코로나19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제정 주장



권오성 예비후보
21대 총선 출마에 나선 대구북구을 권오성 예비후보(미래통합당)가 대구경북지역의 코로나 19 확산과 관련, 정부의 특단의 대책 수립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권 예비후보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를 중심으로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아직도 그 심각성에 비해 대응이 여전히 미흡한 상태”라며 “정부는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 할 것이 아니라 조속히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하여야 하며 더 나아가 ‘코로나19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가칭)’ 제정의 검토도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창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