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홍현희 다이어트? 홍현의 제이쓴 나이차이? '해피투게더4' 등장해 관심 집중

사진=KBS2 '해피투게더4' 방송캡처
홍현희 다이어트, 홍현희 제이쓴 나이차이 등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가운데, ‘해피투게더4’의 야심찬 기획 ‘아무튼, 한 달’ 첫 번째 실험이 성공적으로 마쳤다.

2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지난주에 이어 ‘아무튼, 한 달’의 첫 번째 특집 ‘건강한 바디 디자인’ 2탄으로 꾸며졌다. ‘아무튼, 한 달’은 어떠한 목표를 위해 지속 가능한 습관 변화를 꾀하는 습관 성형 프로젝트다.

앞서 ‘건강한 바디 디자인’ 프로젝트에 나선 정준하, 홍현희, 전현무, 조세호는 일상생활을 관찰해 문제를 진단하고 맞춤형 솔루션을 진행했다. 어린이 식판 식사부터 1일 1 샐러드 먹기까지. 누구나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1, 2주 차 솔루션은 피실험자들의 도전 정신을 자극했다. 자신과의 싸움에 도전한 피실험자들의 습관 성형 프로젝트가 어떤 결말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미지 원본보기

‘해피투게더4’의 야심찬 기획 ‘아무튼, 한 달’ 첫 번째 실험이 성공적으로 마쳤다. 사진=‘해피투게더4’ 방송캡처

이날 정준하, 홍현희, 전현무, 조세호는 더욱 치열해진 3, 4주 차 솔루션에 돌입했다. 최형진 교수는 지속 가능한 습관 개선을 강조하며 새로운 맞춤 솔루션을 제안했다. 불규칙적인 식습관을 갖고 있는 전현무는 규칙적인 식사 패턴을 위해 알람을 맞춰 식사를 할 것을, 야식 마니아 조세호는 취침 3시간 전 공복 유지와 아침식사를 챙겨 먹을 것을, 홍현희는 티스푼 식사와 함께 하루에 만보 걷기를, 모든 문제점을 가지고 있는 정준하는 모든 솔루션 지키기를 과제로 받았다.

피실험자들은 각자의 방법으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솔루션을 이행했다. 정준하는 아들 로하와 즐겁게 운동을 하는 시간을 가졌고, 조세호는 지중해 식단을 직접 만들어 아침 식사를 챙겼다. 홍현희는 아프리카에서도 성실히 솔루션에 임했다.

특히 채소를 먹기 싫어하던 전현무의 변화가 눈길을 끌었다. 전현무는 사찰음식의 대가 선재 스님에게 채식 레시피를 전수받는 등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이 과정에서 전현무는 건강한 식사에 매력을 느끼며 빠져든 것은 물론, 지난 방송에서 지적받았던 빨리 먹는 습관까지 개선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주어진 상황에서 최선을 다해 솔루션을 이행한 피실험자들의 최종 결과가 드디어 공개됐다. 홍현희는 체지방 3.1kg 감량했고, 전현무는 0.8kg 감량에 성공했다. 조세호는 체지방 8.7kg을 감량, 근육량은 늘고 지방량은 빠진 이상적인 변화를 보였다. 그중에서도 모두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정준하는 체지방 6.2kg을 감량하는 놀라운 기록을 달성했다. 이와 함께 피실험자 모두 혈액검사 결과에서 긍정적인 수치를 변화를 보이며 박수를 받았다.

이렇듯 정준하, 홍현희, 전현무, 조세호는 작은 습관 개선으로 큰 변화를 이뤄냈다. 모든 도전을 마친 피실험자들은 입을 모아 “즐겁게 계속하고 싶은 솔루션”이라며 프로젝트가 끝나도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앞으로 더욱 좋은 변화를 보일 정준하, 홍현희, 전현무, 조세호의 새로운 모습이 기대된다.

홍현희는 1982년생으로 38세, 남편 제이쓴은 1986년생으로 34세로 두 사람의 나이차이는 4살차이다.

한편 KBS2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본방송이 전파를 탄다.

신정미 기자 jmsh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정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