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사공영진 변호사, 해경위원회 초대 위원장 선임

사공영진 해양경찰위원회 초대 위원장
법무법인 삼일 고문변호사인 사공영진(63) 전 대구고법원장이 해양경찰위원회 초대 위원장으로 선출됐다.

해양경찰청은 지난 21일 해양경찰법 시행에 따른 해양경찰위원회(이하 해경위원회)를 출범하고 위원 임명식과 현판식을 가졌다.

해경위원회는 위원장 1명을 포함해 법조계, 학계, 언론계, 시민단체 등 민간위원 7명으로 구성됐다. 이 중 2명은 법관 자격이 있어야 한다. 임기는 3년으로 연임할 수 없다. 해양수산부 장관 제청으로 국무총리를 거쳐 대통령이 임명한다.

대구고법원장 출신인 사공영진 위원장은 군위군 효령면 노행리 출신이다. 경북고, 서울대(법학과)를 졸업하고 사법시험 23회에 합격했다. 청주지법원장, 대구고법원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법무법인 삼일 고문변호사를 맡고 있다.

사공영진 위원장은 “해경위원회가 해경 행정에 대한 명실상부한 민주적 통제 장치로서의 소임을 다해 해경이 국민의 해경으로 거듭나는 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해양경찰청 해양경찰위원회는 지난 21일 출범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